강남신문
뉴스문화·예술
서울모테트합창단 제110회 정기연주회기쁨의 노래 ‘Song of Joy’
강남신문  |  kangnamnew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6  20:16: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모테트합창단이 매년 대한민국의 평화와 기쁨을 기원하며 연주하는 <기쁨의 노래 ‘Song of Joy’>가 2018년 7월 2일 (월)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서울모테트합창단 제110회 정기연주회로 관객 분들에게 다가가고자 한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바흐와 동시대에 활동한 체코 출신 작곡가 Jan Dismas Zelenka (1679-1745)의 Missa Dei Filii ZWV20, Dixit Dominus ZWV68, Te Deum Laudamus ZWV146으로 구성되어 바로크 시대 숨겨진 거장, 젤렌카의 보석과 같은 프로그램으로 준비했다.

전반부에 연주될 Missa Dei Filii ZWV20은 그의 20여개의 미사곡 중 마지막으로 작곡된 성부미사, 성자미사, 성령미사를 합쳐 불리는 “Ultimate Missa”의 두 번째 미사로 1741년에 작곡되었다. Kyrie, Gloria, Credo, Sanctus, Benedictus, Agnus Dei로 구성되는 일반적인 미사곡과 다르게 Kyrie와 Gloria의 가사로만 이루어져 있음에도 연주시간이 45여분에 달하는 긴 곡이다. 일반적으로 작곡가들의 마지막 작품을 “백조의 노래”라 명명하는데 이 곡 또한 젤렌카의 마지막 작품 중 하나로 그가 작곡한 미사곡들 중에서도 정교한 대위법이 돋보이며 특히 Gloria에서 섬세하고 치밀한 전개방식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후반부에 연주될 첫 번째 곡 Dixit Dominus ZWV68은 젤렌카가 드레스덴의 궁정 오케스트라에 재직하고 있던 시기에 저녁 예배를 위해 작곡하여 1726년 3월 23일에 초연되었고, 성서 중 시편의 110편 가사에 기초하였다. 특별히 이곡은 국내에 처음으로 연주된다. 마지막으로 연주될 Te Deum Laudamus ZWV146은 “주님을 찬미하나이다”라는 제목의 뜻에 걸맞게 교회의 전례나 축제 때 연주되며 가장 화려하고 역동적인 작품이다. 마리아 요제파 폰 작센 공녀의 탄생을 기리기 위해 1731년에 작곡되었으며, 같은 해 추수감사절 예배에 초연되었다.

그 어느 때보다도 한반도 평화에 대한 기대와 갈망이 넘치는 2018년, 서울모테트합창단 제110회 정기연주회 <기쁨의 노래 ‘Song of Joy'>는 바로크 시대 숨겨진 거장 젤렌카의 작품으로 관객 분들에게 평화를 통해 누리는 기쁨 그리고 무더운 여름을 잠시 잊는 참된 평안과 휴식을 선사할 예정이다.

지휘 박치용(서울모테트합창단 상임지휘자), 소프라노 강혜정, 알토 정수연, 테너 최상호, 베이스 성승욱이 협연한다. 이번 공연은 (재)서울모테트음악재단이 주최하며 한국메세나협회, 기쁨병원, 대창스틸, 태신인팩이 후원한다.

티켓 : R석 10만원 / S석 5만원 / A석 3만원 / B석 2만원 / C석 1만원 (※ 초등학생이상 관람가능)

공연문의 및 예매 서울모테트합창단 02)579-7294~5 www.seoulmotet.com 롯데콘서트홀 1544-7744 www.lotteconcerthall.com 인터파크티켓 1544-1555 ticket.imterpark.com

< 저작권자 © 강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강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남신문 (주)강남신문 | 등록번호 : 서울다00714 | 등록일자 : 1988년 12월 2일 | 제호: 강남신문 | 발행인 : 유상용 | 편집인 : 유상용
발행주소 : 06153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68길 6, 5층 (삼성동, 은경빌딩) | 대표전화 : 02-511-5111~3 | 팩스 : 02-545-5466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유상용
Copyright ⓒ 2011 강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nam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