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신문
뉴스정치
태영호 의원, 재한 중국화인, 화교, 조선족에 대한 이번 4.7 재보궐선거 지지 호소"재한 중국 화인, 화교, 조선족 여러분! 국민의힘 오세훈, 박형준 후보를 지지해 주세요!"
김정민 기자  |  elo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4.06  17:51: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在韩中国华人,华侨,以及朝鲜族同胞们!

请支持国民力量的吴世勋,朴亨俊候选人!

 

在韩中国华人,华侨,조선족붕우문대가호 !。

我是国民力量的国会议员太永浩。

我曾在朝鲜担任外交官,2016年为了自由来到韩国,今天成为了国会议员。

1976年至1980年,我在中国上的初中,88年毕业于北京外国语大学。

因此我在中国有很多朋友,也很理解各位的心情。

现在在大韩民国,通过各位的帮助经过中国来韩的脱北者约有3万多名。

我们的脱北者们一直怀着对大家的感谢之心,铭记着大家的帮助。

 

各位朋友!

2 天後 4月7日,首尔和釜山将进行市长补缺选举。

4万多名华人华侨、朝鲜族同胞将参与此次选举。

大家应该很苦恼这次选举该为哪位候选人投票吧。

有些人可能会因为在韩国经常更换党名,所以不太清楚国民力量是什么党。

我先来简单告诉大家一下,国民力量和共同民主党(더불어민주당)的差异是什么。

国民力量, 是一个首先了解那些离乡背井在韩艰难生活的人们的心,然后接近他们的党。

虽然韩国只有3万多名脱北者,但是我们国民力量党中就有2名脱北者出身的国会议员。

共同民主党中一名也没有。

我也和各位一样离乡背井来到了韩国。

因此比任何人都清楚离乡背井的各位的心情和困难。

国民力量党在人权问题上始终站在受害者一边,以受害者为中心解决问题。

此次选举是由于共同民主党出身的市长在首尔和釜山引发权力性犯罪而举办的。

国民力量认为,由于市长们发生权力性犯罪,我党候选人应该成为市长。

但是共同民主党为自己党内市长性犯罪进行了补缺选举,别说是反省,还推出了候选人。

这是对加害者的第二次加害。

国民力量讨厌镇压朝鲜居民的金正恩政权。

但是共同民主党喜欢。

说到这儿,您就能知道国民力量和共同民主党的差异了吧?

 

因此,我号召参与此次选举的各位。

请支持国民力量2号候选人吴世勋、朴亨俊。

大家也只是国籍不同而已,都是首尔和釜山市民的一员。

请各位也来堂堂正正地投一票,

把能够发展首尔和釜山、改善大家生活的候选人选为首尔市长、釜山市长。

过去10年大家的生活变好了吗?

共同民主党执政后,各位的生活状况是否稍微有所改善?

收入两极化水平更加严重,富者越富,贫者越贫。

首尔和釜山的房地产价格持续飙升,大家的生活将更加艰难。

据我所知,很多人都是流着血泪地停业。

吴世勋、朴亨俊候选人成为首尔市长、釜山市长的话,住宅供应会变得顺畅,房地产价格会趋于稳定。

这样一来,各位的租金、房租就会降低。

如果吴世勋和朴亨俊候选人当选市长,那么以自营个体户为中心维持生计的各位的生计环境也会变得更好。

市厅、区厅生活便利设施更加优化,校内外国人的生活将更加便利。

吴世勋和朴亨俊候选人,是想您所想,急您所急(的便利之手)。

各位!请支持吴世勋,朴亨俊候选人。

谢谢。

 

2021年4月5日 国民力量国会议员太永浩

 

재한 중국 화인, 화교, 조선족 여러분!

국민의힘 오세훈, 박형준 후보를 지지해 주세요!

 

 

재한 중국 화인, 화교, 조선족 여러분 안녕하세요.

국민의힘 국회의원 태영호입니다.

저는 북한에서 외교관으로 있다가 2016년 자유를 찾아 대한민국에 왔으며 오늘은 이렇게 국회의원이 되었습니다.

저는 1976년부터 1980년까지 중국에서 중학교에 다녔고, 88년에 베이징외국어대학교를 졸업했습니다.

그러므로 저는 중국에 친구들이 많고 여러분들의 심정을 잘 알고 있습니다.

지금 대한민국에는 여러분들의 도움으로 중국을 거쳐 대한민국에 자유를 찾아온 온 3만여 명의 탈북민들이 있습니다.

우리 탈북민들은 항상 여러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있으며 여러분들의 도움을 잊지 않고 있습니다.

 

여러분!

2틀뒤 4월 7일 서울과 부산에서 시장 보궐 선거가 진행됩니다.

4만여 명의 화인 화교, 조선족분들이 이번 선거에 참여하게 됩니다.

여러분들은 이번 선거에서 어느 당 후보를 위해 투표하겠는지 고민이 크실 것입니다.

어떤 분들은 한국에서 당명이 너무 자주 바뀌어 국민의힘이라는 당이 어떤 당인지 잘 모르고 계십니다.

제가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의 차이가 무엇인지 쉽게 말씀드리겠습니다.

국민의힘은 고향을 떠나 대한민국에서 힘들게 살아가고 계시는 분들의 마음을 먼저 읽고 그분들에게 먼저 다가가는 당입니다.

우리 나라에 탈북민이 3만여 명밖에 안 되지만 저의 국민의힘에는 탈북민 출신 국회의원이 2명이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에는 한 명도 없습니다.

저도 여러분처럼 고향을 떠나 한국에 왔습니다.

그러므로 고향 떠나온 여러분들의 심정과 어려움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습니다.

국민의힘은 인권 문제에서 항상 피해자의 편에 서서 피해자 중심에서 문제를 해결해 나갑니다.

이번 선거는 서울과 부산에서 민주당 출신 시장들의 권력형 성범죄 때문에 치러 집니다.

국민의힘은 시장들의 권력형 성범죄 때문에 국민의힘 후보가 시장이 돼야 한다고 봅니다.

그러나 민주당은 자기 당 시장의 성범죄 때문에 보궐선거가 진행되는데 반성은커녕 또 후보를 냈습니다.

이것은 가해자에 대한 2차 가해입니다.

국민의힘은 북한 주민들을 탄압하는 김정은 정권을 싫어합니다.

그러나 더불어민주당은 그렇지 않습니다.

이 정도면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의 차이를 아시겠지요?

 

그러므로 저는 이번 선거에 참여하시는 여러분께 호소의 말씀을 드립니다.

우리 국민의힘 기호 2번 오세훈, 박형준 후보를 지지해 주십시오.

여러분도 국적만 다를 뿐 서울과 부산시민의 일원입니다.

여러분도 당당히 한 표를 행세해 서울과 부산을 발전시키고, 여러분의 삶을 개선할 수 있는 후보를 서울, 부산 시장으로 뽑으셔야 합니다.

지난 10년간 여러분들의 삶이 나아지셨습니까?

민주당 집권 후 여러분의 생황이 조금이나마 개선되셨습니까?

소득 양극화 수준은 더욱 심해져 잘 사는 사람은 잘살고 못사는 사람은 더욱 못살게 되었습니다.

서울과 부산의 부동산 가격은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아 여러분들의 삶은 더욱 어렵게 되었을 것입니다.

여러분들 중 많은 분이 피눈물을 흘리며 폐업하신 걸로 알고 있습니다.

오세훈, 박형준 후보가 서울, 부산 시장이 되면 주택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져 부동산 가격이 안정될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여러분들의 임대료, 전세가 낮아질 것입니다.

오세훈과 박형준 후보가 시장이 되면 자영업을 중심으로 생계를 유지하시는 여러분들의 생업에도 훨씬 좋은 환경이 마련될 것입니다.

시청·구청 생활편의시설이 더욱 최적화되고 교내 외국인의 생활이 더욱 편리해 질 것입니다.

 

오세훈, 박형준 후보는 늘 여러분의 입장으로 여러분을 생각하고 여러분의 급한 일을 해결해주는 편리의 손길이 될 것입니다.

 

여러분! 오세훈, 박형준 후보의 지지를 부탁합니다.

감사합니다.

 

2021년 4월 5일 국민의힘 국회의원 태영호

< 저작권자 © 강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뉴스

강남구립못골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 과학특강2. 위기의 지구를 지켜줘’프로그램 운영

강남구립못골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 과학특강2.  위기의 지구를 지켜줘’프로그램 운영
서울시 강남구 소재 강남구립못골도서관 (관장 이아영)은 4월 마지막...
미디어

도곡정보문화도서관, 4월 문화가 있는 날 『매직 버블쇼』 공연

도곡정보문화도서관, 4월 문화가 있는 날 『매직 버블쇼』 공연
강남구(구청장 정순균) 산하 강남문화재단(이사장 최병식, 이하 재단...
포토

6일 강남병 캠프 해단식으로 지원 유세 마무리

6일 강남병 캠프 해단식으로 지원 유세 마무리
강남병의 유경준 총괄공동선대본부장과 강남병의 김진수·이석주 시...
오피니언

태영호 의원, '일본 정부의 막가파식 일방행보를 통해 한일 관계가 정상적인 관계인지 다시금 의심하게 만든다'

태영호 의원, '일본 정부의 막가파식 일방행보를 통해 한일 관계가 정상적인 관계인지 다시금 의심하게 만든다'
어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와 관련해 일각에...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남신문 (주)강남신문 | 등록번호 : 서울다00714 | 등록일자 : 1988년 12월 2일 | 제호: 강남신문 | 발행인 : 유상용 | 편집인 : 유상용
발행주소 : 06153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68길 6, 5층 (삼성동, 은경빌딩) | 대표전화 : 02-511-5111~3 | 팩스 : 02-545-5466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유상용
Copyright ⓒ 2011 강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angnamnews@hanmail.net